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불청객 가을 미세먼지, 미리 대비합니다"영등포구, 구립경로당 45개소에 미세먼지차단망 536개 설치
구립 문래제1경로당에 설치된 미세먼지차단망 <사진제공=영등포구청>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입추가 지났다. 폭염이 가고, 이제 가을 미세먼지가 온다.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가을 미세먼지에 발 빠르게 대처하기 위해 이달부터 지역 내 구립경로당 45개소에 미세먼지 차단망 536개를 전면 설치한다고 14일 밝혔다.

가을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9월까지 전 구립경로당의 크고 작은 창문에 미세먼지 차단망 설치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미세먼지는 입자의 지름이 매우 작아, 호흡기가 약하고 면역력이 떨어지는 어르신에게 더욱 위협적이다. 그러나 세심한 주의가 필요한 어르신들은 정보 소외와 관심 부족 등으로 도리어 젊은 세대보다 미세먼지 대응력이 떨어진다.

이에 구는 어르신이 자주 이용하는 구립경로당 45개소에 미세먼지 차단망 536개를 설치해 어르신의 건강을 보호하고 쾌적한 실내 환경을 제공하고자 한다.

설치방법은 각 경로당에 있는 10여 개의 모든 창문에 기존 방충망을 제거하고 미세먼지 차단망으로 교체하는 방식이다.

미세먼지 차단망은 꽃가루 및 미세먼지를 80% 이상 차단해 경로당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이 마음 놓고 창문을 열어 환기를 할 수 있다.

또한 나노섬유 재질로 부피 대비 넓은 표면적을 가지고 있고 그물망 구조여서 통기성이 좋다. 특히, 빗물에 강해 먼지가 쌓일 경우 물로 세척해 사용 할 수 있다.

구는 이달부터 9월 말까지 공사를 완료하고, 설치 후 경로당 이용자를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해 필요한 사항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구는 지난 2월 구립경로당을 포함한 지역 내 모든 경로당 및 어르신 이용시설 175곳에 총 327대의 공기청정기 보급을 마쳤다. 경로당 165곳에는 257대를, 구립노인종합복지관, 데이케어센터 등 노인복지시설 10곳에는 70대를 각각 보급했다.

내년에는 경로당에 산소공급기를 추가로 보급할 계획이다. 실내 이산화탄소 증가로 어르신들의 호흡곤란, 어지럼증, 피로 등을 예방하고 신선한 산소공급을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보호하고자 한다.

구는 올해 공기청정기와 미세먼지 차단망 설치를 마치고 내년에 산소공급기 보급을 완료해, 해마다 극심해지는 미세먼지로부터 어르신의 건강을 철통 보안할 계획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상대적으로 미세먼지 정보가 부족한 어르신들을 위한 사회적 시스템 구축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올가을 쾌적한 공간에서 어르신들이 여가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꼼꼼히 사업 추진을 해나가겠다”고 전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차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개발 협의회
판자촌서 패션산업 중심으로… 청계천 평화시장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