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안동시, ‘2019 세계청년공연예술페스티벌’ 개최지구촌 청년 예술인들의 축제 한마당
한국 아시아무용단樂 [사진제공=안동시]

[안동=환경일보] 김희연 기자 = 예술을 통해 인류의 평화와 번영을 이끌어 갈 차세대 주역인 세계 청년예술인들의 축제 ‘2019 세계청년공연예술페스티벌’이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안동문화예술의전당과 낙동강변 다목적광장 특설무대에서 열린다.

한국예총 경상북도연합회에서 주최하고 경상북도와 안동시에서 후원하는 이번 세계청년공연예술페스티벌에는 해외 9개 팀, 국내 17개 팀으로 총 26개 팀 250여 명이 참가한다.

각국 청년예술인들의 공연을 통해 서로의 역사와 문화에 대한 편견을 줄이고, 이해를 증진해 인종과 언어, 문화를 초월한 화합의 장을 만들어 가고자 올해 처음 안동에서 개최되는 행사이다.

오는 20일 오후 7시 낙동강변 특설무대에서 열리는 개막식에는 ‘르씨엘 솔리스트 앙상블’의 축하 공연과 국내·외 13개 팀의 공연이 펼쳐진다. 이어 3일 동안 낙동강변과 안동문화예술의전당에서 세계의 청년 아티스트들이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페스티벌을 통해 소개되는 각국의 전통음악과 무용, 뮤지컬, 퍼포먼스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들은 한 여름 무더위에 지친 시민과 관광객에게 한 줄기 시원한 소나기 같은 무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페스티벌이 지역 문화예술과 관광산업의 진흥에 기여하고 경북과 안동의 우수한 문화예술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릴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희연 기자  kimhy372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차 미세먼지 대응 도시숲 연구개발 협의회
판자촌서 패션산업 중심으로… 청계천 평화시장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