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스포츠
2019 매일경제TV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개막128개팀 2000여명 출전해 주말이용 8일간 열전
매경TV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사진제공=대한유소년야구연맹>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국내 최대 규모의 유소년야구 축제인 “2019 매일경제TV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가 오는 24일 서울 장충리틀야구장에서 개막된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회장 이상근)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유소년야구 저변 확대와 야구 꿈나무 발굴을 목적으로 올해 창설된 대회로 서울 장충리틀야구장을 비롯해 4개 구장에서 다음달 22일까지 주말을 이용해 8일간 열전을 벌인다.

매일경제TV가 주최하고 서울 중구청, 서울시야구소프트볼협회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에서 128개팀 2,000여명의 선수단이 출전해 새싹리그(U-9), 꿈나무리그(U-11), 유소년리그(U13), 주니어리그(U-15)까지 총 6개 리그 우승컵을 놓고 승부를 겨룬다.

전 경기가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되며 400여 명이 출전하는 초3 이하의 새싹리그(U-9)는 온 가족이 함께하는 축제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유치원생도 출전해 야구의 즐거움을 만끽할 것으로 보인다.

대회에 참가하는 경기 부천시유소년야구단 강정민 감독은 “매 대회 때마다 즐기는 야구를 해 왔는데, 이번 대회 만큼은 성적도 내고 싶은 마음도 있다. 그러나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승부를 떠나 서로 우의를 다지며 참가한 모든 선수들에게 유소년기에 좋은 추억을 만들어 주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 이상근 회장은 “이번 대회처럼 클럽 야구를 통해 공부하는 야구를 바탕으로, 취미 생활과 야구 선수의 꿈을 실현시켜 주는 많은 유소년야구 대회가 많이 생겼으면 하는 바람이고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이를 성사시켜주신 매일경제TV 서정희 대표이사님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년 직업건강인의 밤 개최
[포토] 2019년 멘토링 우수사례 발표대회
[포토] 박종호 신임 산림청장 취임
[포토] 조명래 장관, 환경산업 시설 스테이트 오브 그린 방문
조명래 환경부장관, COP25 '기후변화 적응에 관한 장관급 대화' 참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