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건설·안전
해양환경공단, 선박에 ‘해양환경 소통보드’ 설치·운영선박 29척, LED 전광판 설치해 해양안전 메시지 전파
‘해양환경 소통보드’ <사진제공=해양환경공단>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해양환경공단(이사장 박승기)은 공단에서 운영 중인 선박 29척에 ‘해양환경 소통보드’ 설치를 완료하고 해양안전 메신저로서 활동을 수행한다고 30일 밝혔다.

‘해양환경 소통보드’는 선박에 설치한 LED 전광판으로 해양사고예방 및 해양환경보전 인식 증진을 위한 메시지를 전달할 목적으로 마련했으며, 지난 2018년 4척의 선박에서 시범 운영 후 올해 29척으로 확대하여 운영한다.

공단은 해양환경 소통보드를 통해 선박 종사자 및 여객선 이용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해양환경 보전 및 항행 안전 메시지를 더욱 효과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해양환경 소통보드를 통해 안전 운항과 해양환경 보전 의식 제고를 위한 메시지를 지속적으로 전달하고, 다양한 채널을 활용해 국민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GGGW 2019' 개막
[포토] 숲은 내 삶, 숲을 국민의 품으로
[포토] ‘2019 경기도·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국정감사
[포토] ‘SB 2019 Seoul 국제 컨퍼런스’ 개최
[국감] 국회 환노위, '환경부' 및 '기상청' 국감 개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