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함양군, 폐기물관리 조례 개정 홍보50리터 pp포대 제작 판매, 종량제 봉투 무게 기준 준수 등 군민 협조 당부

함양군청

[함양=환경일보] 강위채 기자 = 경상남도 함양군이 환경미화원들의 작업안전 개선 등을 위해 ‘폐기물 관리에 관한 조례’를 개정하고 대군민 홍보에 나섰다.

함양군에 따르면 상위법인 ‘폐기물관리법’의 개정에 따라 군도 지난 7월18일자로 ‘함양군 폐기물 관리에 관한 조례’를 개정했다.

이번에 개정된 조례로 50리터 PP포대의 제작과 판매가 가능해져, 소량의 불연성 폐기물 및 사업장 생활폐기물 등을 처리할 수 있어 군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쓰레기 규격봉투 지정판매소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장당 1,230원으로 책정되었다.

또한 환경미화원의 근골격계 부상 방지를 위해 종량제봉투에 담는 폐기물의 무게를 50리터 봉투 및 포대는 13kg 미만, 100리터 봉투 및 포대는 25kg 미만으로 제한했다.

이와 함께 깨어진 폐형광등 등은 신문지 등으로 감싸 사람이 찔리거나 베이지 않도록 하여 종량제 봉투에 담아 배출하도록 했다.

한편 함양군 관계자는 “이번 조례 개정을 통해 군민 편의 뿐만 아니라 환경미화원들의 업무부담을 줄이고 폐기물 발생량 감소 등의 효과를 불러올 것으로 기대한다”며 “군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통해 2020함양산삼엑스포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깨끗한 함양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강위채 기자  wichae17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위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북촌에 사는 사람, 북촌을 찾는 사람
[국감] 국회 환노위 '노동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시작
[국감] 산자위, '한국광해관리공단' 국정감사 개시
[국감] 농축위, 산림청 국감 개시
[국감] 행안위, 서울시 국정감사 시작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