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제10회 대한민국 나눔대축제 성료역대 최고 관람객 몰려···나눔문화 가치 공유
제10회 대한민국 나눔대축제가 지난 6일 막을 내렸다. <사진=나눔국민운동본부>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걸그룹 공원소녀 등 사회 지도층 인사와 K팝스타가 함께한 ‘제10회 대한민국 나눔대축제’가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이틀간의 일정을 마무리하고 지난 6일 막을 내렸다.

나눔국민운동본부가 주최하고 보건복지부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후원하고 삼성, 현대자동차그룹이 협찬한 이번 행사는 소외된 이들을 보듬고 나눔의 가치를 공유하기 위한 시민참여 나눔문화 축제다. 지난 5일부터 이틀간 사회각계 지도층 인사 70여명과 시민단체, 사회복지기관과 민간기업, 관객들이 참여했다.

이번 축제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등 70여명의 내빈이 참석한 가운데개막식과 나눔대축제 홍보대사 걸그룹 ‘공원소녀’ 위촉식, 축하공연이 이뤄졌다. 또 KBS 라디오 공개방송과 K팝 공연, 인기캐릭터 콘서트, 어린이 체험프로그램 등 시민과 감동을 나눈 참여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나눔대축제 대표 프로그램 ‘사랑의 선물상자 나누기’ 행사는 손봉호 나눔국민운동본부 대표 등 주요 인사들과 시민단체 관계자, 초청 인사들과 함께 어려운 이웃에게 전할 생필품 선물상자 500박스를 만드는 등 사회적 가치 공유에 동참하고 나섰다.

KBS Cool FM과 함께 진행한 ‘윤정수·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 공개방송도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나눔’을 주제로 ‘착한 K팝 콘서트’엔 그룹 이달의 소녀, 가수 이석훈. 에일리 등이 참석해 착한 콘서트를 펼쳤다.

유명 연예인들이 평소 아끼는 물품을 기증한 ‘착한 애장품 경매’도 인기가 높았다. 걸그룹 공원소녀와 가수 킬라그램, 작곡가 김형석, 개그맨 윤정수를 포함한 연예인 13여명이 셔츠와 모자, 가디건, 머그컵, 운동화 등 마음을 담은 애장품을 쾌척했다.

무엇보다 누적 조회수 32억뷰 유튜브 스타 ‘핑크퐁’과 신나게 춤추며 즐길 수 있는 율동콘서트와 전세계 1100만 어린이들의 캐통령 ‘캐리언니’와 함께하는 ‘캐리TV 나눔콘서트’ 등 어린이를 위한 프로그램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생명마을(생명나눔), 희망마을(아동-청소년 대상), 사랑마을(해외구호), 감동마을(소외계층 및 기타), 나눔교육마을(나눔교육) 등 사회적 가치를 공유한 시민체험광장 ‘나눔 테마파크’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손봉호 나눔국민운동본부 대표는 “이번 축제는 나눔에 대한 국민인식 개선과 자발적 나눔문화 확산, 나눔교육 활성화를 위해 마련했다”면서 “앞으로도 나눔축제를 통해 나눔의 가치와 즐거움을 알리며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다양한 나눔사업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나눔국민운동본부는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지난 2011년 설립된 사단법인으로 나눔 국민캠페인, 나눔에 대한 조사연구, 교육사업, 국내외 홍보, 국제협력 등을 전개하고 있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GGGW 2019' 개막
[포토] 숲은 내 삶, 숲을 국민의 품으로
[포토] ‘2019 경기도·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국정감사
[포토] ‘SB 2019 Seoul 국제 컨퍼런스’ 개최
[국감] 국회 환노위, '환경부' 및 '기상청' 국감 개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