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산림청, 산불재난 대응 합동훈련 실시2019 산불방지 정부포상 수여식도 함께 열려
7일 전라남도 곡성군 고달면 섬진강변에서 열린 ‘2019년 전국 산불진화 합동 시범훈련’에서 산림청 산불진화헬기가 편대비행을 하며 산불진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이채빈 기자 = 산림청은 7일 전라남도 곡성군 고달면 섬진강변 일원에서 ‘2019년 전국 산불진화 합동 시범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합동훈련은 산불발생 시 국민의 생명을 최우선으로 보호하고 재산피해를 최소화하는 것을 목표로 실시됐다.

대형 산불재난 상황을 가정해 지상·공중에서 입체적으로 산불에 대응하고, 관련 기관과의 공조체계를 점검했다.

7일 전라남도 곡성군 고달면 섬진강변에서 열린 ‘2019년 전국 산불진화 합동 시범훈련’에서 산림청 산불진화헬기가 산불진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산림청>

이날 산림청 대형헬기 4대를 비롯해 국방부, 소방청 등 모두 8대의 헬기가 훈련에 참여해 체계적인 공중진화 및 기동훈련을 선보였다.

지상에서는 산림청, 국방부, 소방청, 경찰청, 지자체 등 200여명의 진화인력이 지상진화 시연, 주민대피, 교통통제 등 실전과 같은 협업 훈련으로 재난성 대형 산불에 대비한 유기적 대응체계를 확인했다.

박종호 산림청 차장이 7일 전라남도 곡성군 고달면 섬진강변에서 열린 ‘2019년 전국 산불진화 합동 시범훈련’에 앞서 주한미군사령부에 산불방지 대통령 기관표창을 수여하고 있다. 주한미군사령부는 지난 4월 동해안 산불 시 헬기 지원을 통해 공중진화에 기여했다. <사진제공=산림청>

또 산림청은 훈련에 앞서 한해 동안 산불방지에 기여한 기관과 개인에 대해 대통령 및 국무총리 표창 수여식을 갖고, 그동안의 노고를 격려했다.

올해는 지난 4월 동해안 산불 시 헬기지원을 통해 공중진화에 기여한 주한미군사령부가 영예의 대통령 기관표창을 수상했다.

경상남도 서석봉 산림녹지과장 등 6명이 대통령 표창을, 그간 묵묵히 산불감시를 수행해 온 대전시 동구 성낙구 산불감시원 등 10명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박종호 산림청 차장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산불방지를 위해 맡은 바 책임을 다한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며 “전국 산불진화 합동 시범훈련을 통해 진화기술을 더욱 발전시키고, 산불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채빈 기자  green9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채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문희상 의장, 실리콘밸리 한국 기업 방문
[포토] '미세먼지와 국민건강' 콘퍼런스 개최
[포토] 수원시 ‘2019 도시정책 시민계획단 원탁토론회’
[포토] ‘풍력발전 솔루션 제안 국회 토론회’ 개최
[포토] 산림청 제8회 녹색문학상 시상식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