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동대문구, 희망글판 새단장구민 공모 통해 선정된 글귀 게시
동대문구가 겨울을 맞아 구청 정문 희망글판을 새 단장했다. <사진제공=동대문구청>

[동대문구=환경일보] 김규천 기자 = ‘봄이 올 걸 알기에 겨울도 괜찮습니다’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겨울을 맞아 새로운 희망글판을 선보였다.

희망글판 문구 공모를 통해 선정된 청량리동 주민 주상영 씨의 글귀로, ‘추위와 시련으로 상징되는 겨울을 견뎌내면 따뜻하고 포근한 봄이 돌아오기에 용기를 갖고 이겨내자’는 뜻을 담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희망글판의 글귀가 주민들께서 추운 겨울을 이겨내고 따스한 봄을 맞이하시는 데에 마음에 와닿는 격려가 되기 바란다”고 밝혔다.

김규천 기자  tofjal@nate.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규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수자원위성 활용 전문가 포럼 개최
[포토] 함양읍 한들 들녘 참새떼
[포토] 순창 수해복구 현장
[포토] 집중호우로 인한 옥수수밭 피해 복구
“더 이상의 아동학대 없는 세상을 바라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