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사건사고
전북 임실군 산불진화 완료3월23일 오후 13시30분경 진화, 정확한 산불발생 원인 조사 중
3월23일 오후 12시25분 경 전북 임실군 임실읍 신정리 산57 인근 야산에서 난 산불이 같은날 오후 13시30분경 진화된 모습<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이보해 기자 =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본부장 박종호)는 전북 임실군 임실읍 신정리 산57 인근 야산에서 3월23일 오후 12시25분 경 발생한 산불을 3월23일 오후 13시30분경 진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진화작업을 위해 산불진화헬기 4대(산림1대, 지자체 3대)와 공무원, 산불전문진화대 등 인력 30여 명, 산불지휘차 4대(산불진화 2대, 소방2대)가 투입됐다.

정확한 산불발생 원인은 조사 중에 있으며. 뒷불 감시를 위해 산불진화 대원을 배치했다.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고락삼 산불방지과장은 “봄철 전국에서 소각 행위가 증가하고, 날씨가 건조하여 산불위험이 높아지는 만큼 산림인근에서 불씨 취급을 금지 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이보해 기자  hotsu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보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환경정책 강연
[포토] KEI 환경포럼, 조명래 환경부 장관의 축사
[포토] KEI 환경포럼 개최
[포토] 국립축산과학원, 코로나19 영농철 일손돕기
[포토] '뉴노멀 시대! 새로운 일상의 준비' 특강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