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동해선 부산원동역사 개통식’ 개최부산원동역사시대개막...2만세대 지역주민 이용편의 증진·인근 도심교통난해소
동해선 부산원동역 개통식 테이트커팅 중인 오거돈 부산시장(왼쪽에서 7번째)과 참석자 <사진제공=부산시>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부산시는 3월27일 오전 11시 부산원동역사 내에서 개통을 기념하는 개통식을 개최했다.

개통식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는 의미로 주민초청 없이 ▷오거돈 부산시장 ▷이진복 국회의원 ▷윤준호 국회의원 등 주요 인사들만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테이프 컷팅식 ▷관계자의 설명을 들으며 부산원동역사를 둘러보는 것으로 최대한 간소하게 진행됐다.

동해선 부산원동역 외부 전경 <사진제공=부산시>

동해선 부산원동역은 안락역(동래구)과 재송역(해운대구) 사이의 수영강 상부에 ▷역사와 승강장 ▷선상 연결통로 등이 건립되는 선상 역사로 ▷동래 측과 해운대 측 역사 2개 동의 승강장 각 1개소 ▷에스컬레이터 12대 ▷엘리베이터 6대 등의 편의시설을 갖추고 평일 96회와 휴일 88회 정차하고, 내일(28일) 부전역 기준 오전 5시30분 첫차부터 운행하게 된다.

동해선 부산원동역을 둘러보는 오거돈 부산시장(앞쪽) <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원동역이 시민과 약속한 대로 올해 3월 말에 개통하게 돼서 기쁘다”며, “그동안 부산원동역 인근은 대규모 주거단지(약 2만여세대)이면서도 도시철도와 같은 교통수단 이용에 있어 소외돼왔으나 이번 부산원동역 개통으로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과 인근 도심교통난 완화, 역 간의 접근성 향상 등 주민편의와 함께 지역발전에 큰 도움이 되리라 생각된다”고 말했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영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나보다 더 필요한 곳에··· 착한 마스크 캠페인
“플라스틱 없는 장보기를 원해요”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 이틀째 진화 지휘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현장서 진화대책 논의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국립하늘숲추모원 코로나19 대응 상황 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