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보도자료
대덕특구에 ICT이노베이션 스퀘어 들어선다정부 뉴딜사업 선정, 국비 200억원 확보, 충북․충남․세종과 연계

[대전=환경일보] 김현창 기자 = 대전광역시와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지역별 ICT이노베이션스퀘어 조성사업에 응모해 대전시 컨소시엄이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ICT 이노베이션스퀘어 조성사업은 과기부가 지역 산업계의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등 디지털 융합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지자체 컨소시엄을 대상으로 4개 권역*에 2023년까지 237억 원(국비 200, 시․도비 37)을 투입하는 사업이다.

대전시는 충남․북, 세종시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이사업을 주관하는 지자체로 응모한 바 있다.

대전․충북․충남․세종, 전북․전남․광주․제주, 부산․울산․경남, 대구․경북․강원

대전시 컨소시엄은 2023년까지 238억 원을 투입해 인공지능(AI)·블록체인 등 디지털 융합인재 4,000여명을 양성한다는 계획으로 이번 공모에 선정됐다.

시도별 투자 규모는 ▲ 대전 86억 원(국 75, 시 11) ▲ 충남 66억 원(국 55, 도 11) ▲ 충북 63억 원(국 51, 도 12) ▲ 세종 23억 원(국 19, 시 4) 등이다.

한편, 컨소시엄 주관 지자체인 대전시는 ICT콤플렉스 구축 사업비로 국비 30억 원을 지원받아, 유성구 문지동에 콤플렉스 대전거점을 조성하고, 매년 인공지능(AI)인력 280명, 블록체인 인력 70명 등 매년 350명씩 4년간 1400명을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대전시 문창용 과학산업국장은 “인공지능, 블록체인 등 디지털 능력을 갖춘 전문인재가 지역기업에 녹아들어 지역경제를 혁신하는 동력으로 작용되기를 기대하며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현창 기자  hckim1158@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한복 입고 질의하는 전용기 의원
[포토] '지구힐링 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포토] 한국대기환경학회, 제63회 정기학술대회 개최
[포토] 제11회 공기의 날 기념행사
환경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실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