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보도자료
성남시 9-12월 영업 욕탕용 상하수도 요금30% 감면

[성남=환경일보] 김창진 기자 = 성남시는 이달부터 12월까지 4개월간 영업용과 욕탕용 상·하수도 요금을 30% 감면하기로 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이 급감한 소상공인, 자영업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려는 지원책이다.

별도 신청 절차 없이 9월 고지분부터 30%에 해당하는 금액을 감면해 부과한다.

4개월간 감면액은 35억원이다.

시는 앞선 4~8월 5개월간 가정용, 업무용 등 모든 업종의 상·하수도 요금을 50%인 180억원 감면했다.

김필수 성남시 맑은물관리사업소장은 “성남시 상·하수도 요금은 생산·처리 원가와 비교하면 현실화율이 상수도 70.5%, 하수도 55.6%에 그친다”면서 “요금 인상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이지만, 경제적으로 어려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돕는 것이 급선무라고 판단해 영업용과 욕탕용에 한해 감면 조치를 연장했다”고 말했다.

김창진 기자  cjkim@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20 국제기후금융·산업컨퍼런스’ 개최
[포토] 실내환경 및 생활방역 발전 방향 컨퍼런스 개최
[포토] 환경권 40주년 기념 포럼·국제학술대회
[포토] 코로나&백혈병 백신개발 후원 '지구힐링 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한복 입고 질의하는 전용기 의원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김종석 청장, 기상기후 융합서비스 토론회 참석김종석 청장, 기상기후 융합서비스 토론회 참석
박병석 의장, 주한네덜란드대사 예방 받아박병석 의장, 주한네덜란드대사 예방 받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