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임산물 물류비 추가 지원, 수출 돌파구 찾다28개 수출 품목, 긴급 자금 10억원 추가 지원...비대면 판촉사업 적극 추진
산림청은 청정 임산물의 수출 활성화를 위해 물류비를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산림청>

[환경일보]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청정 임산물의 본격적인 출하기에 따른 수출 활성화를 위해 물류비를 추가 지원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임산물 수출업계 및 임가 애로 해소를 위해 긴급 지원 정책을 시행 중이나 단기 임산물의 수출실적 회복이 더디게 나타나고 있다.

이에 따라 수출 시 업계의 체감도가 가장 큰 물류비를 추가 지원하기 위해 10억원을 긴급 추가 편성해 지원할 계획으로 현재까지 물류비 지원은 총 23억원에 달한다.

이번 물류비 추가 지원은 코로나19로 인한 물류비 상승 애로를 해소하고 연말까지 단기 임산물 수출을 촉진하기 위한 선제적 조치이다.

코로나19 등으로 육상 및 항공과 해상 운송비가 큰 폭으로 상승한 점을 고려해 별도 특전(인센티브) 지원 제도를 도입해 업계 및 임가 부담 경감과 청정 임산물의 수출 증대를 도모한다.

이미 선적해 수출을 완료한 업체에 대해서도 물류비를 추가 지급한다. 이 밖에도, 4분기 수출 증대를 위해 국제적 유통망 활용 등 비대면 판촉 사업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코로나19로 상품 유통이 국제적 온라인시장으로 확대됨에 따라 수출 임산물 온라인 거래 입점 지원사업을 확대 추진한다. 수입상(바이어) 입국 제한 등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온라인 전시회와 화상 상담회 등 비대면 판촉도 상시 운영한다.

물류비 추가 지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산림조합중앙회 누리집를 참조하거나 유통사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산림청 고기연 국제산림협력관은 “단기 임산물은 9월 이후 집중 수출된다”면서 “수출 물류비 지원을 확대하면, 전체 수출액이 증가하는 효과가 발생해 임가 소득 향상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혜연 기자  khy@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11회 공기의 날 기념행사
환경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실시
[포토] ’2020 춘천국제물포럼’
북춘천에서 첫 서리 관측
환경부 지방유역청‧홍수통제소 국정감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