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건설·안전
식중독 등 전염병, 근원적으로 퇴치

전라남도가 식중독과 전염병에 대한 발생을 근원적으로 퇴치하는 데 발벗고 나섰다.


도는 이에 따라 권역별로 식품접객업소를 대상으로 집중교육을 실시하는 등 식중독 예방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도내 식품접객업소 가운데 모범업소, 관광유원지 주변업소와 도시락제조업소, 대형음식점 조리종사자 등 모두 900여명을 대상으로 오는 30일까지 식중독, 전염병 예방교육을 강화하고 예방교육에 따른 인식을 제고하는데 역점을 둘 계획이다.


도는 이를위해 목포권을 비롯 순천권, 나주권, 보성권, 해남권 등 5개권역으로 나눠 실시하고 도서지역 등 교통불편지역은 시군 자체적으로 교육을 실시하거나 전달교육을 실시토록 했다.


교육은 식중독 및 전염병 예방요령과 식품위생업소의 영양관리 등에 관해 중점 내용으로 하고 있다.


한편 식중독과 이질 등 전염병 예방을 위해 조리장 근무자뿐만 아니라 이용자들도 손씻기 등 위생보호와 함께 설사환자 발생시 즉시 보건기관이나 의료기관에 신고해줄 것을 집중 홍보키로 했다.


전남도는 지난 한해 모두 393명의 식중독 환자가 발생했다.
이는 2003년 232명보다 69%보다 증가해 건당 환자수도 2003년 19명에서 지난해는 26명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지수 기자>


이지수  dlwltn69@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