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영상뉴스
누가 화학물질 관리 하나
덴마크 정부가 시민들에게 규제, 사용, 수요를 비롯해 관련지식 및 대중의견수렴과관련해 누가 화학물질을 관리해야 옳은가에 대해 설문을 실시했다. 결과를 보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EU, 기업 및 덴마크 정부부처가 화학물질 사용 및 규제에 책임이 있다고 대답했다. 관련지식과 대중의견에 대해 물어봤을 때는 대부분이 대중매체 및 소비자단체, 정부부처가 영향력이 가장 크다고 말했다.

이 결과에 대해 덴마크 환경부 코니 헤데가드(Connie Hedegaard) 장관은 모든 사람들이 영향력을 미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장관은 "영향력을 미칠 수 있도록 되도록 빨리 참여, 여러분의 의견을 피력하고 그 의견을 정당화시켜야 합니다"고 덧붙였다.

<2007-03-19 덴마크 환경부, 정리 김태형 기자>


김태형  webmaster@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 제1회 미래지구한국 토론회
국민과 함께하는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개최
[포토] 동물원수족관법 개정을 위한 국회 토론회
‘2019년 정부 R&D 사업 부처합동설명회’ 3일차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