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내장산국립공원 내 환경저해시설 철거

내장산.bmp
▲철거 전
【정읍=환경일보】강남흥 기자 = 내장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정장훈)는 장기간 방치돼 공원 미관을 저해하는 건축물을 철거하고, 그 부지에 내장산국립공원 깃대종이며 멸종위기종인 진노랑상사화를 복원하기 위한 묘포장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에 철거된 건축물은 장기간 방치돼 공원 미관을 저해함과 동시에 안전에도 위험성이 있어 사무소는 소유주와 1년이 넘게 지속적으로 협의해 철거하게 됐다.

 

내장산1.bmp
▲철거 후
내장산국립공원사무소 관계자는 “지속적인 환경저해시설 정비사업을 통해 공원환경을 개선하고 쾌적한 탐방환경을 조성함과 동시에 자연자원보전에 앞장서는 내장산국립공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cah321@hanmail.net

강남흥  cah32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남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제23차 전력포럼 열려
[포토] 산림청 추석 연휴 대비 국립하늘숲추모원 방역 점검
제1회 ‘수소경제와 한국의 수소기술’ 심포지움 열려
수도권매립지 노조, 코로나19 성금 기부
[포토] 조명래 환경부 장관 ‘그린뉴딜 분과반’ 제2차 회의 주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