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NGO
환경을 생각하는 ‘350 콘서트’

[환경일보 한선미 기자] 현재 390ppm인 이산화탄소 농도를 350ppm으로 낮추기 위한 전 세계적인 캠페인 일환의 콘서트가 오는 12월5일과 6일 양일간 열린다.

 

재단법인 환경재단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환경부, 서울특별시가 후원하는 ‘콘서트 350’이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콘서트는 어구스틱 사운드를 활용한 친환경 음악공연을 주제로 20여명의 뮤지션이 한 자리에 모인다.

 

공연 첫날인 5일에는 김제동, 김서형 진행으로 YB, 양희은, 노브레인, 안친환, 두 번째달- 바드, 이한철이 참석하고, 6일에는 이외수, 박진희의 진행으로 YB, 노브레인, 양희은, 강산에, 정태춘-박은옥, 좋아서하는밴드가 공연한다.

 

공연 티켓은 인터파크에서 예매 가능하며, 환경재단 정기후원자나 신규후원자는 50% 할인받을 수 있다. 공연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환경재단(☏02-2011-4300)으로 문의하거나 공연 홈페이지(www.350.or.kr)로 하면 된다.

 

freesmhan@hkbs.co.kr

한선미  freesmha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선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서울환경영화제 개막···안성기·박중훈·정우성 등 참석
[포토] 2019 대기질 개선 서울 국제포럼 개최
[포토] '계획기간 국가 배출권 할당계획 변경(안) 공청회' 개최
[포토] 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 개최
[포토] '은평광역자원순환센터' 건립 반대 1인 시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