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NGO
환경을 생각하는 ‘350 콘서트’

[환경일보 한선미 기자] 현재 390ppm인 이산화탄소 농도를 350ppm으로 낮추기 위한 전 세계적인 캠페인 일환의 콘서트가 오는 12월5일과 6일 양일간 열린다.

 

재단법인 환경재단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환경부, 서울특별시가 후원하는 ‘콘서트 350’이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콘서트는 어구스틱 사운드를 활용한 친환경 음악공연을 주제로 20여명의 뮤지션이 한 자리에 모인다.

 

공연 첫날인 5일에는 김제동, 김서형 진행으로 YB, 양희은, 노브레인, 안친환, 두 번째달- 바드, 이한철이 참석하고, 6일에는 이외수, 박진희의 진행으로 YB, 노브레인, 양희은, 강산에, 정태춘-박은옥, 좋아서하는밴드가 공연한다.

 

공연 티켓은 인터파크에서 예매 가능하며, 환경재단 정기후원자나 신규후원자는 50% 할인받을 수 있다. 공연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환경재단(☏02-2011-4300)으로 문의하거나 공연 홈페이지(www.350.or.kr)로 하면 된다.

 

freesmhan@hkbs.co.kr

한선미  freesmha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선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