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NGO
탄소 줄이고, 이웃도 돕고
[환경일보 한선미 기자] 친환경에너지로 온실가스도 감축하고 에너지빈곤층을 도울 수 있어 친환경에너지가 각광받고 있다. (사)에너지나눔과평화는 태양광발전소인 송파나눔발전소 1호의 2011년도 1,2분기 운영 순익으로 2400만원의 에너지복지기금을 조성해 송파구에 전달했다. 또한 지난해 2호 발전소 운영을 통해 전달됐던 5000만원 중 일부로 상반기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을 완료했다.

송파나눔발전소는 에너지평화와 송파구가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복지문제 해결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공익태양광발전소 1호기 200kW급은 2009년부터, 2호기 1MW급은 2010년부터 운영해왔다.

이에 나눔발전소 1호의 운영순익은 매분기별로 기금화돼 에너지빈곤층의 에너지비용응 지원하는 데 활용하고 있으며, 2호의 운영순익은 연말에 기금화돼 소규모 사회복지시설 등의 에너지효율 개선 사업에 활용되고 있다. 이러한 방식을 통해 2009년부터 지난 7월까지 누적기금은 1억7000만원에 달하며 올 연말까지 2억4400만원의 에너지복지기금이 모일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까지 전달된 기금 중 9600만원은 2009년과 2010년에 에너지빈곤층 240가구에 40만원씩 지원됐으며, 올해 1,2분기에 송파구에 전달된 2400만원은 연말 에너지빈곤층의 겨울철 난방비 지원에 활용될 계획이다. 또한 지난해 에너지효율개선사업에 활용하기 위해 전달된 5000만원은 올 상하반기로 나눠 2개소에 에너지효율개선을 추진하는 데 지원할 계획이다.

올 상반기 진행된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지원처는 6명의 장애아동들이 생활하고 있는 33년 된 단독주택이 선정됐다. 에너지효율개선 조치는 상대적 환경약자인 장애아동이 생활하는 시설이라는 대상 공간의 특성을 감안해 구조체 집합 부위의 단열 성능을 개선했다. 효율개선사업 결과 대상시설의 천장과 벽면 온도 차이가 크게는 4℃에서 0.1℃까지 완화됐고, 구조체 간 열교 현상이 사라졌으며 창호의 단열 성능도 크게 개선된 것으로 확인됐다.

송파나눔발전소 1,2호는 지난 7월까지 805가구가 1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289만9436kWh의 전력을 생산해 약 1229ton의 이산화탄소 저감효과를 창출했다. 이는 44만그루의 어린소나무를 심은 것과 같다.

freesmhan@hkbs.co.kr

한선미  freesmhan@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선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동정] 박용수 교수, 환경특강 실시[동정] 박용수 교수, 환경특강 실시
[기자수첩] 뒤늦은 미세먼지 대책, 공염불이 되지 않길[기자수첩] 뒤늦은 미세먼지 대책, 공염불이 되지 않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