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2016년 하반기 근로자 건강증진 우수사업장 12곳 선정
[환경일보] 정흥준 기자 = 안전보건공단(이사장 이영순)은 2016년도 하반기 ‘근로자 건강증진활동 우수사업장’ 12개소를 선정하고 이를 발표했다.

근로자 건강증진 우수사업장은 사업장들의 신청을 받아 진행되며 현장 방문평가, 노·사·정 전문가 심사 등을 거쳐 선정된다. 2016년 상반기에는 6개 사업장이, 이번 하반기에는 12개 사업장이 선정됐다.

주요 심사기준은 경영자의 의지, 노사공동 추진, 근로자 참여도, 취약계층 관리, 건강증진 프로그램 실행 평가와 환류여부 등이다.

이번 하반기 근로자 건강증진 우수사업장으로 선정된 곳은 CJ제일제당㈜ 부산공장, LG전자 창원2공장, ㈜경동도시가스 등 12개소다.

선정된 사업장들은 근무환경과 근로자 특성을 고려한 건강증진활동을 추진했으며, 이를 지원하기 위한 사업장 차원의 조직적인 지원이 이뤄졌다.

근로자에게 운동량을 측정하는 IT 기기를 제공해 생활 속 운동실천을 돕고, 업무로 인한 직무스트레스 예방을 위한 상담실 설치, 건설현장 협력·하청업체의 고령근로자 건강지원 등이 대표적 사례다.

안전보건공단은 근로자 건강증진활동 우수사업장 선정에 다양한 혜택을 부여해, 건강증진활동의 자율적인 확산을 꾀하고 있다.

우수사업장에 선정되면 선정패를 수여하고 3년의 유효기간을 부여하며, 유효기간 동안 건강진단 및 건강증진관련 감독 유예, 정부 포상 우선 추천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3년 이후에는 재평가를 거쳐 우수사업장 유효기간을 연장하고 있다.

건강증진활동 우수사업장 선정을 희망하는 사업장은 안전보건공단의 6개 지역본부(서울, 중부(인천), 대전, 대구, 부산, 광주)로 신청서와 자체평가 결과표를 첨부해 신청하면 된다.

연중 수시로 신청을 받으며, 심사를 거쳐 연 2회 우수사업장을 선정하고 발표한다.

안전보건공단 류장진 직업건강실장은 “건강증진 우수사업장 선정은 사업장의 자발적인 근로자 건강증진 문화 정착을 위해 실시하는 것으로, 건강하고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해 많은 사업장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jhj@hkbs.co.kr

정흥준  jhj@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흥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