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스포츠
2017 KBO 프로야구, 개막전부터 뜨거운 '엘넥라시코'…넥센은 과연 투수 왕국 성공했을까

(사진= SPOTV)



[환경일보] 오성영 기자 = 2017년, KBO 프로야구 개막전을 향한 야구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31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는 넥센과 LG가 '엘넥라시코'의 서막을 알렸다.

이는 지난해 포스트시즌에서 치열하게 맞붙었던 두 팀이기에 이날 매치업에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는 상황. 특히 넥센은 ‘에이스’ 앤디 밴헤켄을 선발로 앞세워 LG를 상대하는 가운데 LG 는 헨리 소사를 선발로 맞대응해 눈길을 끈다.

치열한 접전이 예상되는 가운데 장정석 감독은 지난 27일 열린 '2017 KBO 미디어데이 & 팬페스트’를 통해 "새로워진 넥센을 보여드리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는 넥센의 전 감독, 염경엽이 지난해부터 준비했던 투수왕국의 결과로 보여져 야구팬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가운데 이번 시즌, '국내 에이스'로 알려진 한현희와 조상우 투수의 복귀가 예정돼 팀에 청신호를 불어넣을 전망이다.

press@hkbs.co.kr

오성영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성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