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현대차, 17일 ‘현대 폴리 교통안전 놀이터’ 개장


[환경일보] 김승회 기자 = 현대차가 인기 어린이 만화 캐릭터인 로보카폴리와 함께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앞장선다.

현대차는 17일(수) 현대차 일산지점(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소재)에서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이하 안실련), 로이비쥬얼 등 관련 단체 및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 폴리 교통안전 놀이터’ 개소식을 열었다.

‘현대 폴리 교통안전 놀이터’는 현대차가 어린이 교통안전의식 개선 및 사고예방을 위해 안실련, 로이비쥬얼과 함께 올해 처음 시작한 체험형 어린이 교통안전교육 놀이공간이다.

현대차는 ▷교통안전 애니메이션 상영 ▷승하차 ▷안전벨트 ▷사각지대 ▷자전거 ▷보행(횡단보도) ▷공사장 ▷날씨(눈·비오는 날) ▷터널(어두운 곳) ▷교통표지판 등 10개의 교통안전 체험교육이 가능한 7가지 체험공간과 보호자 및 영유아를 위한 휴게공간을 무료로 운영한다.

‘현대 폴리 교통안전 놀이터’는 보호자를 동반한 4~7세 미취학 어린이 및 유치원·어린이집 단체고객이 이용할 수 있으며, 온라인 예약을 통해서만 입장이 가능하다. (※ 매주 수~일요일 상시 운영, 1일 3회 2시간씩, 1회당 선착순 40명)

예약은 현대차 로보카폴리 사이트 또는 안실련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올해로 운영 2년째를 맞이하는 ‘찾아가는 교통안전 체험관’은 지난해 어린이 5천여명에게 교통안전 교육을 실시하며 어린이 및 부모님들의 많은 호응과 관심을 받았다”며 “올해 처음 시작한 ‘현대 폴리 교통안전 놀이터’는 ‘찾아가는 교통안전 체험관’의 상시 버전으로, 매년 3만명 이상의 어린이들에게 재미있는 교통안전 교육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지난 1998년 건립한 일산지점을 리모델링하는 과정에서 기존 전시장으로 활용됐던 1~3층 중 1~2층은 전시장으로서의 효율을 극대화하는 한편, 3층 공간을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공간으로 기획해 로보카폴리를 활용한 교통안전 놀이터를 조성했다.

현대차는 ‘현대 폴리 교통안전 놀이터’가 인근에 아파트 및 연립주택이 밀집해 있어 지역 주민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더 나아가 전국에 있는 많은 어린이들이 찾는 명소가 될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 2010년 애니메이션 제작사 로이비쥬얼과 함께 어린이 교통안전 교육용 애니메이션 ‘폴리와 함께하는 교통안전 이야기’ 26편을 제작하고 지상파 및 온라인 채널을 통해 현재까지 꾸준히 방영하고 있다.

ksh@hkbs.co.kr

김승회  ksh@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승회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서울시, 물 순환 시민문화제 개최
[포토] ‘한국사회, 탈원전의 시대로 갈 수 있는가?’ 토론회 개최
[포토] 환경부, ‘4차 산업혁명과 환경’ 콘퍼런스 개최
[포토] ‘기후안전사회로의 전환 국제 워크숍’ 개최
[포토] ‘2017 Climate Scouts 기후변화 전문가 특강’ 개최
여백
오피니언&피플
[기고] 보이지 않는 지구의 청소부 ‘미생물’[기고] 보이지 않는 지구의 청소부 ‘미생물’
[기고] 빛의 마술사, 모네[기고] 빛의 마술사, 모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