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English Version
Korea Forest Service announces the policy direction to vitalize natural burials'산림청, 수목장 활성화를 위한 정책 방향 발표'

[The Hwankyung Ilbo] The Korea Forest Service announced the policy direction for the vitalization of woodland burials.

Despite the Forest Service has been making efforts to establish and revitalize the woodland burial since the mid-2000s, the supply of public forests for the natural burial is still insufficient.

Accordingly, the Korea Forest Service has been promoting publicity and campaigns to improve people's misperception about natural burials, while improving the system to expand public trustable infrastructure for the woodland burial.

By 2022, the government plans to create 50 additional public forest for the woodland burial for easy access and use by the public.

In addition, the natural burials coordinator will be fostered and placed in the public woodland burial site since 2020.

조수빈 리포터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수빈 리포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