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가을 평사리 황금들판 허수아비로 일렁인다하동군, 평사리 1.5㎞ 허수아비 1000개 콘테스트…오는 14일까지 참가자 모집
허수아비 콘테스트

[하동=환경일보] 강위채 기자 = 올 가을 대하소설 <토지>의 무대 경상남도 하동군 악양면 평사리 황금들판이 전국에서 모여든 각양각색의 허수아비로 일렁인다.

하동군은 평사리를 찾는 관광객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오는 22일∼10월 7일 15일간 ‘2018 평사리 황금들판 전국 허수아비 콘테스트’를 연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콘테스트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보다 다채로운 허수아비를 선보인다.

하동군 악양면 농민회(회장 이덕환)가 주최·주관하는 허수아비 콘테스트는 평사마을∼중앙농로∼부부송∼동정호에 이르는 황금들판 1.5㎞ 구간에 단독·군집형 허수아비 1000여점을 설치한 뒤 심사를 거쳐 시상하는 이벤트다.

이번 허수아비 콘테스트에는 개인, 기관·단체, 마을, 학교, 향우회, 기업, 읍·면 등 누구나 참가할 있으며, 단독형은 1점, 군집형은 10점 이상 모아 테마형으로 연출하면 된다.

우수 작품은 군집형과 단독형으로 나눠 시상하는데 군집형 금상 1팀에 200만원, 은상 2팀 각 100만원, 동상 3팀 각 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고, 단독형 금상 1팀 50만원, 은상 2팀 각 20만원, 동상 4팀 각 1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단독형 일반부는 금상 1팀 50만원, 은상 1팀 20만원, 동상 3팀 각 10만원, 학생부 금상 1팀 30만원, 은상 1팀 20만원, 동상 2팀 각 10만원 상금이 수여된다.

참가를 희망하는 개인·단체는 군청 홈페이지 배너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뒤 오는 14일까지 악양면 산업경제담당으로 우편(하동군 악양면 악양서로 357) 또는 팩스로 접수한 뒤 오는 20일까지 지정장소에 설치하면 된다.

이번 콘테스트에서는 테마가 있는 각양각색의 허수아비 전시와 함께 평사리를 찾는 관광객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도 준비된다.

먼저 동정호 일원에는 유등·모형등·캐릭터등 같은 화려한 등을 설치하고, 행사장과 평사리 들녘아트 주변에는 바람개비·태극기·곤충모형·깃발 등을 세워 볼거리를 풍성하게 한다.

동정호 옆 둠벙(물웅덩이)과 부부송 일원에서는 메기·메뚜기 잡기 등 가족과 함께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솟대·홀태·와랑·짚공예 같은 전통농업 체험 프로그램도 준비한다.

그 외에 슬로시티 악양면 일원의 자전거 타기, 귀농인의 재능기부를 통한 전통문화 공연, 평사리 들판에서 생산된 햅쌀 등 지역 농·특산물 판매 부스도 운영한다.

콘테스트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군청 농업소득과 스마트농업이나 악양면사무소로 문의하면 된다.

강위채 기자  wichae1700@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위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