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핫뉴스
현진영 마약 한 이유... ‘엄마가 보고 싶어서 라고요?’
사진 = KBS

[환경일보] 김다정 기자 = 현진영이 과거 한 예능프로그램에 나와서 자신이 마약을 한 이유에 대해 밝혔던 것이 재조명 되고 있다.

현진영은 한참 인기를 끌던 1990년대에 갑작스럽게 마약 흡입 혐의로 구속, 방송 정지 처분을 반복적으로 받았었다. 이 사건에 대해 지난 11월23일 한 방송에서 자신이 왜 그랬는지 이유를 털어놓았다. 현진영은 방송에서 “엄마를 볼 수 있다는 생각에 실수를 저질렀다.”라고 말해서 화제가 되었었다고.

그는 이어서 “이태원 클럽에서 춤 연습하며 알게된 형이 있었다. 저를 부르더니 하고싶은게 무냐고 물었다. 그래서 엄마가 보고싶다고 했더니 ‘이거(대마초)하면 엄마도 볼 수 있고, 엄마도 만질 수 있고, 네가 생각하는 건 다 할 수 있다’고 했다”라는 결정적 사건을 털어놓았다.

한편, 현진영은 이날 방송에서 ‘자신이 어린 나이에 어머니의 죽음에 대해 충격이 컸었다’며 정신과 치료를 받았던 과거도 밝혔다고.

김다정 기자  missqt0909@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 동절기 국민 절전캠패인 개최
[포토] 2019 Water-Detente 대토론회 개최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숲 공동체가 희망이다’ 특강
[포토] ‘2019 수원시의회 환경국 행정감사’
[포토] 국회기후변화포럼 제38차 정책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