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미국경제 안정궤도에 오를까
건설지출, 내구재주문 증가, 신규실업수장 감소


최근 미국경제는 기업공개 및 기업분석 관행에 대한 벌금형 부과 소식과
United Air Lines의 파산우려 등 악재에도 불구하고 전반적으로 긍정적 전
망을 받고 있다.

산자부 국제협력투자심의관은 미국경제가 최근 여러 악재에도 불구하고 노
동생산성 상승, 건설지출 증가, 내구재주문 3개월 증가, 신규실업수당 신청
건수 감소 등 긍정적인 경제지표 발표가 이어지면서 전반적으로 최저 수준
의 경기는 벗어났다는 조심스런 전망을 하고 있다.

미국의 건설업계는 10월중 건설지출(12.2, 상무부)이 전월에 비해 0.2% 증
가했으며, 민간주택 부문의 증가세가 둔화되고 공공건설지출이 감소세 전환
(-0.4%)된 반면 그간 부진했던 민간 비주거용 건물지출은 1.1% 증가해 가계
가 안정세에 들어섰다고 밝히고 있다.

또 11월 ISM 제조업지수(12.2, Institute for Supply Management)가 49.2
를 기록하여 3개월 연속 50미만의 위축상태 지속했으며, 비제조업지수는
57.4를 기록하여 10개월 연속 확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3/4분기 생산성증가율 수정치(12.4, 노동부)는 전분기대비 증
가율이 한달 전의 잠정치 4.0%보다 높은 5.1%로 수정됐으며, 주간(11.25-
11.30) 신규실업수당 신청(12.5, 노동부)도 13000건 감소하여 최근 21개월
동안 가장 낮은 355천건을 기록했다.

이지원 기자 mong0521@hkbs.co.kr




이지원  mong052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