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산림청, 봄철 나무심기 남산 면적 66배 규모 완료전국 2만ha 면적에 나무심기 사업 완료 올해 2만2천ha 목표
산림청 전나무조림지

[환경일보] 강다정 기자 =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올해 남산 면적의 66배에 달하는 2만ha에 봄철(2월∼5월) 나무심기 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먼저, 산림청은 경제림을 육성하여 목재자원 공급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경제수, 특용수(옻나무·헛개나무 등) 등 1만5천ha를 조림했다.

산불·소나무재선충병 등 피해지 복구, 도로변·생활권 경관조성 등 공익적 기능 증진을 위해 4천ha의 큰나무 조림 사업도 완료했다.

또한, 지역 특성을 고려한 조림으로 지역별 브랜드 숲을 조성하기 위해 800ha의 특화림을 조성하고, 국유림을 중심으로 양봉산업 지원을 위한 밀원수도 200ha 조림했다.

산림청은 올해 2만2천ha의 나무심기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잔여면적 2천ha는 수목의 생육시기 등을 고려하여 가을철(9월∼11월)에 심을 예정이다.

조준규 산림자원과장은 “산림의 공익적·경제적 기능 증진을 위해 나무심기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며 “국민을 위한 안식처로서의 숲을 제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강다정 기자  esnews@daum.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도시적 실천' KEI 환경포럼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